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한국화이자제약, HOPE 캠페인 진행

카카오모빌리티, 사회복지협의회와 전이성 암 환자에게 교통비 지원
전이성 암 투병 중인 국민기초생활수급권자 및 차상위계층 200명에게 1인당 최대 30만원 상당 교통비 제공
12월 5일 오후 6시까지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 홈페이지에서 신청 접수

2018-11-15 13:58 출처: 한국화이자제약

한국화이자제약의 HOPE 캠페인 신청자 모집 공고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11월 15일 -- 한국화이자제약(대표이사 사장 오동욱)이 카카오모빌리티(대표 정주환),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정연보)와 손 잡고 전이성 암 환자들을 위한 교통비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화이자제약은 15일 중구 화이자타워에서 카카오모빌리티,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와 협약식을 갖고 경제적 부담이 높은 전이성 암환자들에게 교통비를 지원하는 ‘HOPE 캠페인’을 위한 3사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화이자는 캠페인 전반의 기획 및 임직원 참여를 통한 기부금을 마련하고 카카오모빌리티는 수혜자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카카오 T 택시를 지원한다. 협의회에서는 캠페인 운영과 더불어 수혜자가 카카오 T 택시를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투명하고 책임감 있게 업무를 수행할 계획이다.

캠페인 참여 신청은 협의회 홈페이지에서 신청서 양식을 내려 받아 기초생활수급권자증명서 또는 차상위계층증명서, 전이암이 표기된 진단서와 함께 이메일 또는 팩스로 제출하면 된다. 선착순으로 선발된 기초생활수급권자 및 차상위계층 전이암환자 200명은 2019년 1월부터 1년간 수도권에서 카카오 T 택시를 사용해 최대 30만원까지 교통비를 사용할 수 있다. 신청 기간은 11월 15일부터 12월 5일 오후 6시까지이며 수혜자는 12월 13일 협의회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한국화이자제약 항암제 사업부 대표 송찬우 전무는 “한국화이자제약은 책임 있는 기업 시민으로서 암 투병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자분들의 환경 개선에 기여하고자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며 “HOPE캠페인의 의미에 공감하며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준 카카오모빌리티 안규진 이사와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정연보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HOPE캠페인은 오랜 투병으로 체력이 고갈된 전이암 환자들에게 교통비를 지원함으로써 암 환자들의 생활환경 개선에 도움이 되고자 기획된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총 6000만원의 캠페인 기금은 화이자 임직원들의 기부 걸음(donation walk)을 통해 마련되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